[대문]볼 것 없는 이글루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8차 수정) 공지

(원본은 여기로)


유회선생의 볼 것 없는 이글루

since 2015. 11. 12.


주인장 : 유회선생(幽懷先生)

전공 : 역사​(주로 한국사)

덕질 시작 : 2012년(동방프로젝트)
좋아하는 것 : 역사, 독서, 음악감상, 면 요리 등

현재 신분 : 대학생, 3학년



최애캐

야쿠모 유카리, 사이쿄우지 유유코(동방)

시부야 린(아이돌마스터 신데렐라걸즈)

HK416, M4 SOPMOD Ⅱ (소녀전선)

마토 사쿠라(fate)


좌우명

누가 뭐라든 나는 내가 확신하다고 믿는 건 밀고 간다.
믿음은 함부로 바꾸거나 버리는 것이 아니다.
그리고 존 - 버와 라면과 음악은 진리다.



현재 직함(하고 있는 게임들 혹은 예정들)
1. 346프로덕션 파견 프로듀서(데레스테, ID : 140059584)

2. G&K 한국본부 소속 지휘관(소녀전선, ID : 1469649)

3. 별숲리그 한국지부 주무관(소울워커)

4. 인리보정기관 칼데아 한국지부 마스터(페그오, ID 208,869,868)

5. 로도스 아일랜드 한국지부 박사(명일방주)

그 외에 여러 게임들을 조금씩 손대고 있음.




이 블로그에서 지켜야할 7대 수칙


1. 댓글에 욕설과 혐오 표현은 금지.


2. 모든 글은 개인적 생각이 함께하기 때문에 잘 읽고 판단하기 바람.


3. 모든 취향은 존중되지만 과한 건 사양.


4. 모든 이들을 환영하지만 매너는 필수.


5. 작성한 글에는 내용과 관련한 댓글을 올려주기 바람. 그렇지 않으면 차단.


6. 어그로로 인해 분쟁의 조짐이 보이거나, 이 때문에 분쟁이 일어나면 어그로를 유발한 해당 유저 즉시 차단.


7. 이 블로그는 평범한 블로그를 지향하고 있음. 위 수칙을 잘 지켜주기 바람.





정말 볼 것도 없는데 와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어떤 경로를 통해서 오더라도 굳이 여기까지 와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 블로그는 주인장이 내키는 대로 글을 올리고, 아무런 일 없이 그저 흘러가는 분위기를 만드는 것을 지향하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쓸데없는 분쟁은 이 곳에서 거절하겠습니다.
앞으로 이 볼 것 없는 이글루에 열심히 놀러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20. 2. 29.

주인장 작성


추가 및 수정사항 : 전반적인 사항 수정 및 규칙 추가


[일상][개봉기]타블렛 도착! ~ XP-PEN Artist 12 PRO 개봉기 평범한 일상

안녕하십니까. 주인장입니다.
주인장이 드디어 타블렛을 하나 장만했습니다!

XP-PEN Artist 12 PRO!

그럼 지금부터 열어봅니다!





먼저 제가 이번에 구매한 목록은 이렇습니다.

1. 타블렛.
2. 타블렛 장갑
3. 예비심(조그마한 봉투)

보너스로 이미 이웃분께서 언급하셨던 앤드류 루미스 선생님 책이 왔습니다.
아이 조아!





앞뒷면은 이렇습니다.





그리고 스펙은 이렇습니다.





이걸 조심스럽게 비닐을 벗기면





타블렛 본체가 이렇게 나타납니다.





이걸 따로 두고 보면





다음에 나온 것은 어댑터와 거치대입니다.
어댑터는 USB 케이블로 연결되어 있는 형식이고, 이 어댑터는 어떤 국가에 가던 쓰시라는 의미에서 이렇게 각 국가에 맞는 플러그도 제공해줍니다.





그래서 전체를 펼쳐보면 이렇습니다.

왼쪽 : 안내서가 들어있는 박스와 액정닦이
중앙 : 본체
오른쪽 : 케이블, 펜 보관대, 거치대





먼저 안내서를 보면 이렇게 가이드북과 사줘서 고맙다는 회사의 인삿말, 보증카드와 장갑이 있는데... 잠깐만 장갑?




어...?
어?





이건 전원 케이블입니다.
USB 케이블이고, 앞서 말했던 어댑터에 연결하면 됩니다.





본체 실제 크기입니다.
크기는 제 노트북인 그램보다 더 큽니다.




그리고 펜 보관대입니다.
안에는 펜이 있고, 펜 보관대 위에는 예비용 심 8개가 있는데...
예비용 심..?





어...?
어어....?????





암튼, 거치대를 노트북 옆에 두고 그 위에 타블렛을 올렸습니다.
앞서 말한 대로 크기는 타블렛이 더 큽니다.





하지만 전원을 키고 타블렛을 가동시켜보면, 그램보다 화면 크기는 작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타블렛 좌측에는 이런 버튼들이 있는데, 가운데 레드 서클은 롤러입니다.
그러니까 마우스의 그거와 같은 기능입니다.





그래서 간단하게나마 그림을 그려봤습니다.
아직 세부 조정은 하지 못했지만 그림을 그리는 데 생각보다 그릴만하다고 느끼고 있습니다.

내용이 길었지만 여기까지 읽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개봉기를 마치겠습니다.



덤.



갤럭시의 최적의 촬영 포인트 상태가...?

[일상]왔습니다 평범한 일상




도착은 했는데 제가 집에 없습니다.

집에 들어오는 대로 개봉기를 하죠!



왔다!! 왔다!! 결전의 날이 다가왔다!! 평범한 일상

1. 예약 완료

2. 시험이 다음주지만 시험은 일단 한 켠으로 묻어두고(?)

3. 더 예매를 하고 싶었으나 그것은 다음주로 묻어버리고(??)

4.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메가박스시여! 정말 감사합니다!

5. 그래도 한 가지 불편한 건 버스 1번 환승을 기본으로 깔고 가야한다는 것(...)

6. 그리고 사쿠라 특전 확률은 절반...! 간다!


결론

왔습니다! 왔나이다! 올해 최고의 낙이 왔나이다!!



덤. 이번에는 제가 이깁니다?

택배사가 불길하지만 뭐 오겠죠 평범한 일상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