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문]볼 것 없는 이글루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8차 수정) 공지

(원본은 여기로)


유회선생의 볼 것 없는 이글루

since 2015. 11. 12.


주인장 : 유회선생(幽懷先生)

전공 : 역사​(주로 한국사)

덕질 시작 : 2012년(동방프로젝트)
좋아하는 것 : 역사, 독서, 음악감상, 면 요리 등

현재 신분 : 대학생, 3학년



최애캐

야쿠모 유카리, 사이쿄우지 유유코(동방)

시부야 린(아이돌마스터 신데렐라걸즈)

HK416, M4 SOPMOD Ⅱ (소녀전선)

마토 사쿠라(fate)


좌우명

누가 뭐라든 나는 내가 확신하다고 믿는 건 밀고 간다.
믿음은 함부로 바꾸거나 버리는 것이 아니다.
그리고 존 - 버와 라면과 음악은 진리다.



현재 직함(하고 있는 게임들 혹은 예정들)
1. 346프로덕션 파견 프로듀서(데레스테, ID : 140059584)

2. G&K 한국본부 소속 지휘관(소녀전선, ID : 1469649)

3. 별숲리그 한국지부 주무관(소울워커)

4. 인리보정기관 칼데아 한국지부 마스터(페그오, ID 208,869,868)

5. 로도스 아일랜드 한국지부 박사(명일방주)

그 외에 여러 게임들을 조금씩 손대고 있음.




이 블로그에서 지켜야할 7대 수칙


1. 댓글에 욕설과 혐오 표현은 금지.


2. 모든 글은 개인적 생각이 함께하기 때문에 잘 읽고 판단하기 바람.


3. 모든 취향은 존중되지만 과한 건 사양.


4. 모든 이들을 환영하지만 매너는 필수.


5. 작성한 글에는 내용과 관련한 댓글을 올려주기 바람. 그렇지 않으면 차단.


6. 어그로로 인해 분쟁의 조짐이 보이거나, 이 때문에 분쟁이 일어나면 어그로를 유발한 해당 유저 즉시 차단.


7. 이 블로그는 평범한 블로그를 지향하고 있음. 위 수칙을 잘 지켜주기 바람.





정말 볼 것도 없는데 와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어떤 경로를 통해서 오더라도 굳이 여기까지 와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 블로그는 주인장이 내키는 대로 글을 올리고, 아무런 일 없이 그저 흘러가는 분위기를 만드는 것을 지향하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쓸데없는 분쟁은 이 곳에서 거절하겠습니다.
앞으로 이 볼 것 없는 이글루에 열심히 놀러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20. 2. 29.

주인장 작성


추가 및 수정사항 : 전반적인 사항 수정 및 규칙 추가


[블루레이][잡담]Fate/stay night Heaven's Feel III. Spring song 1. 영화 및 애니 소감 업무




네, 주인장입니다.
사흘 전에 도착한 해외직구 1호를 뜯고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에도 지난 2부처럼 제가 생각하는 하이라이트만 모아봤습니다.
당연하겠지만 이번에도 사쿠라가 많고, 내용 스포일러가 있사오니, 원하지 않으면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어쩌고보면 자업자득이긴 한데 그래도 친구 아니랄까봐 눈 감겨주는 시로.





한편 시로네 집에는 사쿠라가 왔습니다.








자매와 1차전이 벌어졌고,





역시 토오사카 아니랄까봐 린이 당해버립니다.





생각해보면, 이 블루레이를 보다가 문득 극장판에서 보여줬던 자막의 위치가 다르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하지만 다시 일어날 걸 아니까 확실히 우위를 선점하려고 하는데,





시로 도착.











센빠이를 영원히 자기 것으로 만들려고 하지만,





라이더가 구출.








바로 2부 후반에서 사쿠라가 영주를 쓰면서 내린 명령, "어떤 일이 있어도 시로는 지킬 것" 이라는 보험이었죠.





하지만 사쿠라를 설득하려하다 얼터에게 칼빵을 맞고,





세이버와 같은 운명이 될 뻔하지만,





이리야가 나섭니다.





제일 강하다는 말로





기부니가 좋아진 사쿠라.





그래서 이리야만 데려가고,





일단 전초전 종료.





여기서부터는 페이트 팬들을 위한 아주 간단한 이야기 요약입니다.













지금까지 어떤 일이 있었는가에 대해 그림자로 간단하게 요약해서 보여줌과 동시에, 마피신부의 독백을 담았습니다.





시로가 교회 문을 열고 도움을 요청하고,





마파신부의 웃음과 함께,





타이틀이 뿅!





여 일어났냐?





어디로 가느냐는 말에 이리야를 구하겠다는 시로.





그래서 마파신부도 따라갑니다.





이리야의 성에 도착한 신부와 시로,





이리야를 찾으세요(3점)





등산경험 있냐는 말을 물어본 이유는,





한 팔로 올라가지 못하면 던져서 들어가야지!





그리고 이건 3부의 유일하다시피 한 개그포인트가 되었습니다





일단 이리야는 계획대로 구출하고,





마법사와 머글의 차이.jpg





선배가 왔다는 사실에 기뻐 어쩔 줄 모르는 사쿠라.





버서커 소환!





그리고 이리야를 추격하는 진 어쌔신.





마파신부는 여기서 막기로하고,





시로에게 본인의 경험담을 말합니다.





한편, 마파신부는 ㅈ켄과 만나게 되고,





갑자기 본인 회상을 합니다?





여기서 중요한 사실 하나.
마파신부는 위 사진의 여성과 결혼해서 딸 하나를 뒀습니다.
그 딸이 바로,




카렌 오르텐시아 되겠습니다.
아빠가 마파신부에 엄마가 방금 위의 짤에서 나온 클라우디아, 그로 인해 태어난 카렌.





진 어쌔신 : 아무튼 회상 끝났으니 심장 가져갑니다?





하지만 심장 없죠?
참고로, 이거 굉장히 중요한 내용입니다.





그래서 옥상에서 대기하고 있던 ㅈ켄을 세례영창으로 조지고(물론 본체는 따로 있어서 약화만 시켜놨고)





진 어쌔신에게 이미 오염되었나라는 말에 미소를 짓습니다.
다시한 번 말하지만, 이거 굉장히 중요한 내용입니다.


다음에 이어서 하겠습니다.
마지막이라 그런지 하이라이트가 꽤 많아요...

덤. 방금 전 포스팅 등록에 심각한 문제가 발생해서 중복글이 다수 발생한 바, 초기 편집본으로 전부 되돌렸음을 알립니다.


[Nier:Automata]사막이다! 가상공간 업무(게임공간)

오늘 사막탐험을 했습니다.


사막에 있는 단지입니다.


그리고... 사막의 인간형 중간보스를 만났습니다... 생각보다 힘이 많이 드네요?


그런데 왜 이 스샷밖에 없냐고요?

아 그야 너무 재밌게 열중한 나머지 스크린샷 저장도 못한 슬픈 이야기가 있습니다... 암요.....

그리고 이 니어 오토마타 이야기는 부정기로 올라올 예정입니다. 왜냐고요? 제 노트북으로 돌아가긴 돌아가는데 너무 느려 터져서 어쩔 수 없이 PC방에서만 돌릴 수밖에 없는 슬픈 현실이 반영되어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다음에는 진짜로 PS4를 하나 장만하든가 어쩌든가 해야겠어요...

[소울워커]아이고 저런! └서울노동자 파견 업무(S.W)

5성 히든이 나와서 좋긴 좋은데 왜 포이즌 눈나야....
그래도 일러 하나는 잘 나왔네... 헤으응....


덤.
공백 이전의 이나비로군요. 귀엽긴 귀엽다야...

[블루레이]Fate/Stay Night Heaven's Feel III. Spring Song(한정판) 평범한 일상




네. 주인장입니다.
예약하고 133일,
정식 발매 8일 뒤에 도착한,
그리고 해외직구 제 1호이자 블루레이 직구 1호!

Fate/Stay Night Heaven's Feel III. Spring Song 완전생산한정판!





아마존 박스가 저를 반깁니다.





까보니, 아마존 한정의 완전생산한정판은 구성이 이렇습니다. 이웃분의 한정판보다는 구성이 조촐해보이는 것 같은데, 기분탓이겠죠?
왼쪽이 포스터, 가운데는 블루레이, 오른쪽이 캐릭터 파인 캔버스아트입니다.




포스터 크기는 저번에 극장가서 받은 극장판 바이올렛 에버가든의 포스터와 크기가 똑같았습니다. 너무 말려져 있어서 그런지, 지갑과 보조배터리로 어쩔 수 없이 고정했습니다.





자! 본래 목적인 블루레이 한정판!





블루레이 박스의 구성품은 이렇습니다.
왼쪽이 아트북, 중앙이 블루레이, 오른쪽이 마테리얼입니다.





블루레이를 펼쳐보면, 왼쪽이 본편, 중앙이 스페셜, 오른쪽이 사운드트랙입니다. 역시 페스나 아니랄까봐 본편과 스페셜에 문장이 그려져 있군요.





그런데, 오잉? 일러스트가 있네?





맨 앞에는 토오사카 자매가,





맨 뒤는 남자들의 주먹다짐 일러스트가 있습니다.





그래서 펼쳐보면 완전한 일러스트가 나오게됩니다. 오오...





아트북은 이렇게 생겨먹었습니다.
오오 하드커버 보소...





그리고... 왜 뒤에 영어 문장을 넣은 거죠?
이걸 보자마자 어지러움을 느끼고 말았습니다.
누가 이 문장을 해석해주겠죠 뭐...(?)





다음으로는 애니메이션 마테리얼입니다.
색감 한 번 좋게 나왔습니다.





이건 간단하게 말해서 감독들과 성우들, 스태프들의 인터뷰를 담은 별책입니다.
당연하겠지만 가지버섯 선생과 타사장 인터뷰도 나와있습니다.





그리고 마테리얼 안에 있었던.... 애니플렉스 홍보용지와... 설문조사 참여용지와... Aimer의 새 앨범 홍보 용지인데...
왜 Aimer의 새 앨범 홍보가 나왔느냐고 묻는다면, 이 극장판 주제가를 누가 불렀는지 다시 한 번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크기는 이렇습니다.
2부가 일반판인데, 그걸 감안하더라도 꽤 큰 크기를 자랑합니다.
...이제 다음 자리는 1부가 들어가야 맞겠죠..?


이렇게 구성품을 알아봤으니, 한 번 돌려봐야죠!





먼저 본편 블루레이 들어갑니다!





사운드는 5.1서라운드와 스테레오를 선택할 수 있고, 자막은 베리어프리 일본어지막과 영어 자막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베리어프리 자막은 화면에서 보시는 대로 이렇습니다.











그리고 메인 화면.
본편 감상 사진은 나중에 차차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그 다음으로 스페셜 디스크 들어갑니다!





어? 저런!
지역 락이 걸려져 있었군요!
다행히 이 블루레이 플레이어가 지역설정을 변경할 수 있어서 좋았지만... 그래도 안 됩니다...
쓰읍... 이러면 안 되는데...





다음으로 사운드 트랙입니다.
음악 프로듀서는 치유물로 유명한 마법소녀물 마마마의 음악을 작곡한 카지우라 유키입니다.
총 34곡 77분이라는 러닝타임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3부 스프링 송의 구성품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결론 : 역시 최고다.


다음에는 앞으로 일주일 뒤에 오는 Aimer의 새 앨범과 함께 오도록 하겠습니다.
 


덤.



밸리 입성 감사합니다! 앞으로 더욱 정진하겠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